[]걸스 캔 두 애니띵! 1편


80년대 헤비메탈 밴드 “VIXEN” 사랑합니다…



안녕하세요! 음악 덕질을 처음 하는 사람들을 위한 일품 레코드 편집장 KYB 입니다. 

“걸스 캔 두 애니띵” 많이 들어본 문구죠? 페미니즘 사상을 옹호하는 이들이 주로 외치는 문구인데요. 

이번 주제와 연관이 있을 거 같네요. 

오늘은 거칠고 강렬한 록을 연주하는 여성 뮤지션을 소개해보겠습니다.



메틀 갓 “JUDAS PRIEST” 마! 가죽잠바 입어봤나?


우리가 보통 록이라고 하면 위와 같은 이미지를 떠올립니다. 

가죽재킷, 체인, 오토바이, 거칠고 강렬함! 그래서인지 록 뮤지션의 대부분은 남성들이었죠. 

하지만 70 ~ 80년대 하드록과 헤비메탈이 유행하면서  

강렬한 음악을 하는 여성 록 뮤지션도 늘어나기 시작합니다! 


남성 록 뮤지션 보다도 강렬한, 

어쩌면 보다 더  매력적인 여성 록 뮤지션은 누가 있을까요?


 


첫 번째로 펑크 록의 대모 “패티 스미스“ 입니다. 

패티 스미스는 70년대 펑크 붐을 이끈 록 뮤지션 입니다.

특히 로큰롤 명예의 전당에 입성하기도한 전설 중의 전설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. 

특히 패티 스미스는 70년대 중반 미국 펑크록 붐을 이끌던 록 뮤지션입니다.  


때문에 그녀의 별명은 무려 “펑크의 대모” 입니다.

게다가 패티 스미스는 시적이고 상징주의적인 노래를 불렀습니다. 

당시 펑크록이 굉장히 거칠고 날 것의 사운드였던 것과는 다른 

그녀만의 문학가적 스타일이 돋보이기도 합니다.



존경합니다….


하지만 그녀에게도 힘든 시간이 있었습니다. 

1994년 그녀의 남편과 가족, 동료들이 세상을 떠나고

모든 앨범 작업을 중단한 채 슬픔에 빠져 살았죠. 

하지만 그녀는 음악을 포기하지 않고 마지막 앨범 발매 이후

8년 만인 1996년 다시 무대로 돌아오게 됩니다. 


그리고 지금까지도 음악활동을 놓지 않고

뮤지션, 문학가로서 활동하고 있습니다. 

2013년에 내한공연을 온 적도 있어요.

추천곡은 1집 “Horses”에 수록된 “Gloria”, 3집 “Easter”에 수록된 “Because the night” 입니다.

패티 스미스가 전하는 삶의 메시지를 느껴보는게 어떨까요?



다음편에 이어서..


에디터. KYB


뭐든지 처음엔, 일품상회

상호 :  일품상회  |  대표 : 고정욱

주소 :  서울특별시 종로구 진흥로 435-3

사업자등록번호 : 470-42-00553 통신판매신고번호: 2018-서울종로-1045

이메일 : ilpoomshop@gmail.com
입금계좌 : 농협은행 352-1202-3630-13

고객 센터

전화 문의 (1522-8287)

운영시간 : 10:00 ~ 18:00

점심시간 : 12:00~13:00 , 주말/공휴일은 제외